필연성이라는 것 빛나는 말

<바람의 노래를 들어라>가 출판된 후에, 주변에 있는 많은 사람들은 내게 이런 말을 했다. '그게 소설이라면 나도 그 정도는 쓸 수 있다' 라고. 나 또한 그렇게 생각한다. 그 작품이 소설로 통용된다면 누구나 그 정도는 쓸 수 있을 것이라고. 그러나 적어도, 그런 말을 한 사람 어느 누구도 소설을 쓰지 않았다. 아마 써야 할 필연성이 없었던 것이리라. 필연성이 없으면-가령 쓸 수 있는 능력이 있다 해도-아무도 소설 따위는 쓰지 않는다. 그런데 나는 썼다. 그것은 역시 내 안에 그럴 만한 필연성이 존재했다는 뜻이리라.

- 무라카미 하루키, <바람의 노래를 들어라> 후기

 

덧글

  • DLight 2006/12/26 13:56 #

    제가 알바로 인해 시간이 줄어들고 게임할 시간이 줄어든것도 뭔가 필연성이 있었기 때문..
    일까요..
  • 버트 2006/12/27 00:21 # 삭제

    불끈!
  • 골룸 2006/12/28 10:51 #

    DLight님, 그렇네요 ^^ 알바... 돈이라는 필연성!

    버트형, 고고싱~~~
※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.